쉽고 편한 인터넷신문솔루션 다다미디어

공지사항

2022 하반기 뉴스제휴 신청, 9월 26일부터 10월 9일까지 2022.09.19 12:15
글쓴이 : 다다미디어 조회 : 157

뉴스제휴평가위원회가 오는 26일부터 하반기 뉴스제휴 신청을 받는다.  



네이버와 카카오의 뉴스 제휴 심사를 담당하는 ‘네이버·카카오 뉴스제휴평가위원회 심의위원회’(이하 심의위원회)는 지난 16일 뉴스 제휴 및 제재 심사를 포함한 전원회의를 열어, 2022년 상반기 뉴스 제휴 평가 결과를 발표하고 2022년 하반기 뉴스 제휴 평가 접수 일정을 확정했다. 


올해 하반기 뉴스 제휴 신청은 9월 26일 0시부터 10월 9일 24시까지 2주간 양사 온라인페이지를 통해 신청 가능하다. 접수매체에 대한 평가는 서류 검토를 거쳐 11월 중 시작될 예정이다.


심의위원회는 2022년 5월2일부터 5월15일까지 뉴스콘텐츠, 뉴스스탠드, 뉴스검색 제휴를 원하는 매체의 제휴 신청을 받았다. 뉴스콘텐츠 및 뉴스스탠드 제휴는 네이버 87개(콘텐츠 48개, 스탠드 49개, 중복 10개), 카카오 56개로 총 103개(중복 40개) 매체가 신청했다. 


정량 평가를 통과한 89개(네이버 80개, 카카오46개, 중복37개) 매체를 대상으로 지난 6월13일부터 약 두 달간 정성 평가를 진행했다. 그 결과 뉴스콘텐츠 1개, 뉴스스탠드 9개 매체가 평가를 통과했다. 최초 신청 매체수 기준 통과 비율은 9.71%다.

 

뉴스검색 제휴는 총 297개(네이버 255개, 카카오 173개, 중복 131개) 매체가 신청했다. 정량 평가를 통과한 224개(네이버 200개, 카카오 142개, 중복 118개) 매체를 대상으로 정성 평가를 진행한 결과 25개(네이버 21개, 카카오, 16, 중복 12개) 매체가 평가를 통과했다. 최초 신청 매체수 기준으로 통과 비율은 8.42%다.

 

카테고리 변경은 네이버 8개, 카카오13개 등 총 16개 매체가 신청했고, 4개 매체가 평가를 통과했다. 카테고리 변경은 올해 4월 규정 개정을 통해, 심사 방식을 ‘점수제’에서 ‘합불제’로 변경한 바 있다.

 

상반기 뉴스콘텐츠 제휴 심사에서 탈락한 매체의 최종 평가 점수가 탈락한 매체 기준 상위 10%에 해당하고, 75점 이상인 경우에는 2022년 하반기 뉴스콘텐츠 제휴 심사에 연이어 신청할 수 있게 된다. 이 경우 해당되는 매체사명과 최종 점수는 별도로 공개하지 않으며, 심의위원회가 각 포털사를 통해 해당 매체사에 개별 안내한다.

 

심의위원회는 지난 8월에 열린 전원회의에서 제휴매체 외 기사 전송 벌점 규정과 재평가 대상 규정을 개정하고, TF논의를 통해 재평가 및 즉시 퇴출 대상 매체에 대한 소명절차를 보완했다.

 

제휴매체 외 기사 전송 벌점 규정은 벌점 대상이 되는 전송비율의 상한치를 기존 25% 이상 5점에서 20% 이상 3점으로 하향하고, 대신 위반 건수가 월 50회를 초과할 경우에 비율 벌점 부과 방식이 아닌 초과된 위반 기사 5건 누적 시마다 벌점을 1점 부과하는 것으로 변경했다.

 

또한 기존 매년 3월 1일을 기준으로 직전 24개월 동안 누적벌점 합계가 8점 이상인 경우 재평가를 실시하도록 한 재평가 대상 규정을 해당 기간에 재평가를 한번이라도 받은 매체에 대해서는 재평가를 실시하지 않는 것으로 개정했다

 

심의위원회는 지난 5월부터 운영한 ‘재평가 규정 개정 여부TF’의 논의에 따라, 재평가 대상 매체에 대한 소명 절차에 대면 소명 방식을 추가하고 즉시 퇴출 대상 매체에게 소명기회를 필수적으로 부여 하는 등 소명 절차를 보완했다. 


그리고 입점 평가 및 재평가 탈락 매체에게 의무적으로 심사 총점을 공개하여 심사의 투명성을 제고하기로 했다. 


개정 규정의 적용일은 9월 1일이며, 적용일 이전 내용은 소급하지 않는다. 

 


▲2022년 하반기 포털뉴스검색제휴를 준비 중인 매체사를 위한 설명회 안내

▶설명회 신청하기: http://naver.me/5K9C0HDp


 

댓글
문의 및 상담안내
070-4639-5353
AM09:00~PM06:00
(토/일/공휴일 휴무)
FAX 070-4325-503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